MEMBER  |    |    |  
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 에 동의합니다.
성은 일상의 말씀
HOME  |  오늘의 양식  | 성은 일상의 말씀


  • 전체게시물 628건 / 9페이지
    성은교회
    2024-01-30
    제목: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본문: 마태복음 28:16–20 찬송가: 220장 사랑하는 주님 앞에   마태복음 28:16–20 DKV 16 열한 제자들이 갈릴리로 가서 예수께서 일러 주신 산에 이르렀습니다. 

 17 그리고 그들은 예수를 뵙고 경배드렸습니다. 그러나 어떤 사람들은 의심했습니다. 

 18 그때 예수께서 다가오셔서 그들에게 말씀하셨습니다. “하늘과 땅의 모든 권세가 내게 주어졌다. 

 19 그러므로 너희는 가서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세례를 주고 

 20 내가 너희에게 명령한 모든 것을 그들에게 가르쳐 지키게 하라. 보라. 내가 세상 끝 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을 것이다.” 예수님께서 부활하셨습니다. 할렐루야! 우리 죄를 위해 십자가를 지셨고,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해 부활하셨습니다. 부활은 개념적인 사건이 아니라, 역사적 사실이면서 우리에게 현재의 사건이기도 합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성은교회
    2024-01-30
    제목 : 살아계신 주 예수님 본문 : 마태복음 28:1-6 찬송가 : 171장 하나님의 독생자 예수   1 안식일 다음날, 바로 그 주의 첫날 동틀 무렵에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무덤을 보러 갔습니다.   2 그런데 갑자기 큰 지진이 일어나더니 주의 천사가 하늘에서 내려와 돌을 굴려 내고 그 돌 위에 앉았습니다. 3 그 천사의 모습은 번개와 같았고 옷은 눈처럼 희었습니다. 4 경비병들은 그 천사를 보고 두려워 떨면서 마치 죽은 사람들처럼 됐습니다.   5 그 천사가 여자들에게 말했습니다. “두려워하지 말라. 너희가 십자가에 못 박히신 예수를 찾고 있는 것을 안다. 6 예수께서는 여기 계시지 않고 말씀하신 대로 살아나셨다. 여기 와서 예수께서 누워 계셨던 자리를 보라.”     1. 주님의 날(마 28:1)   예수님은 유대인들의 안식일 예비일, 곧 금…
    성은교회
    2024-01-29
    2024년 1월 29일 월요일 제목 : 하나님께 부르짖으신 예수님 본문 : 마태복음 27:45-50 찬송가 : 505장 온 세상 위하여   45 정오부터 오후 3시까지 온 땅이 어둠으로 뒤덮였습니다. 46 오후 3시쯤 돼 예수께서 큰 소리로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라고 부르짖으셨습니다. 이것은 “내 하나님, 내 하나님, 어째서 나를 버리셨습니까?”라는 뜻입니다. 47 거기 서 있던 몇 사람들이 이 소리를 듣고 말했습니다. “이 사람이 엘리야를 부르나 보다.” 48 그들 가운데 한 사람이 달려가 해면을 가져다가 신 포도주를 듬뿍 적셔 와서는 막대기에 매달아 예수께 마시게 했습니다. 49 그러나 다른 사람들은 “가만두어라. 어디 엘리야가 와서 그를 구해 주나 보자”라고 말했습니다. 50 예수께서 다시 크게 외치신 후 숨을 거두셨습니다.     1. 정오에서 오후 3시까지(마 27:45)   예수님…
    성은교회
    2024-01-27
    이른 새벽에 나오신 성도 여러분을 축복하며, 오늘 저와 여러분을 죽음에서 생명으로 구원하신 예수 그리도의 이름을 높이며. 할렐루야!!!   초한지는 진나라 말기부터 전한 초기까지 중원의 정세를 풀어낸, 명나라 때 견위가 쓴 서한연의가을 그 기원으로 하고 있습니다. 초한지에는 진나라 말기 혼란속에서 초나라 항우와 한나라 유방이 기나긴 대립을 통하여 유방의 승리로 기록되어집니다.   그 책에서 유방의 초기의 삶은 다음과 같이 말하고 있습니다.   그는 변변찮은, 일도 하지 않는 시정잡배였습니다. 그냥 그 뿐이었습니다. 백수 일뿐만 아니라 굉장한 하류인생의 삶을 살고 있었습니다. 집안 막내 아들이 제대로 공부도 안하고 툭하면 패싸움하고 술집 들락거리고, 쥐뿔도 없는데 옆구리에 여자 끼고 히히덕대던 날건달 날백수였습니다. 그러니 그의 부모님 대성통곡 그 자체였을 것입니다. 역사서 사기에 따르면 대놓고 유방을 술을 좋아하고 여자를…

    오늘의 양식
    성은 일상의 말씀 [1]
    강남성은교회
    기독교대한감리회 강남성은교회
    02)568-8361
    02)555-7857
    khgc74@gmail.com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강남성은교회 | 담임 : 이성민 목사
    주소 : (06280) 서울특별시 강남구 남부순환로391길 25(대치동 645)
    TEL :02-568-8361 | FAX : 02-555-7857 | E-MAIL : khgc74@gmail.com
    Copyright ©2013~2024   www.sungeun.org. All Rights Reserved.
    02)568-8361
    02)555-7857
    khgc74@gmail.com